타짜 : 신의 손을 보고 짧은 감상(스포X) -section 1 : 잡담


생각보다 꽤 재밌는 영화였습니다. 뭐.... 탑과 신세경은 확실히 이런 영화에 잘 어울리지는 않다는 건 확실히 느낄 수 있었지만 평균은 했네요. 눈 호강은 좀 하긴 했네요. 전작에 비하면 약하지만.

이러니 저러니해도 역시 이 영화는 조연보는 맛이죠 ^오^
유해진과 김윤석, 곽도원은 믿고 보는 배우입니다.

후반부의 몇몇 장면은 후속작을 염두하는 건지 그냥 열린 스토리인지 모르겠지만, 여진구를 그냥 까메오로 넣기엔 뭔가 냄새가 나긴 하네요.

하여튼 재밌었습니다. ~_~


p.s 신용카드 할인 혜택에 포인트까지 써서 천원으로 영화랑 핫도그+콜라 개이득 캬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